본문 바로가기

음악이야기/한국음악

김정민 - 슬픈 언약식

1996. 01. 03 KBS가요톱텐


너를 내게 주려고 날 혼자 둔거야 내삶은 지금껏 나에게
너 아닌 사랑은 그저 스쳐지난 것처럼
나를 네게 주려고 난 열지 않았어 내마음 그 누구에게도
그렇게 넌 있어준거야 나의 방황의 끝에서
 
하지만 넌 서러워 하지마 우리만의 축복을
어떤 현실도 우리 사랑앞에서 얼마나 또 초라해질 뿐인지
 
이젠 눈물을 거둬 하늘도 우릴 축복하잖아
워 이렇게 입맞추고 나면 우린 하나인데
 
하지만 넌 서러워 하지마 우리만의 축복을
어떤 현실도 우리 사랑앞에서 얼마나 또 초라해질 뿐인지
 
이젠 눈물을 거둬 하늘도 우릴 축복하잖아
워 이렇게 입맞추고 나면 우린 하나인데
 
이젠 눈물을 거둬 하늘도 우릴 축복하잖아
워 이렇게 입맞추고 나면

우린 하나인데

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

최고의 인기를 누렸던 김정민..
목에 핏줄을 올리면 부르던 모습이 멋졌던 시절이다..
노래도 물론 좋아쏘!